메뉴 건너뛰기

함께하는 부고인
  
함께하는 부고인
  

안부 전합니다.

2019.09.11 20:19

안태영 조회 수:86

 

 

 

미국 벌티모아를 친구와 둘이서 자동차로 출발해서

8시간쯤 가는 곳을 길을 헤매며 12시간 걸려 캐나다 나이가라폭포에 도착~

폭포는 50년 전이나 주변에 많은 건물이 들어서 있는 것 빼면

변함없이 그대로인데 사람만 변해서 왔네~

떨어지는 폭포수에 일으키는 물보라에 눈물처럼

얼굴을 적시며~ 누구나 살아오면서

많은 추억을 만들어 오면서 살고 있겠지만 나는 그때 넘치는

젊은 열정으로 세상이 좁다고 이곳을 왔다 갔다 했던 여러 추억들이 있어서

그때를 생각하면서 폭포주변을 오르내리고 있네요~

퀘백까지 돌아다니려면 아직도 먼길이 많이 남아있는데

시작부터 헤매니~ 오늘은 여기까지 소식 전하고

다들 더운 날씨에 건강하게 지네시기를~ 첫 안부 전합니다.

 

안태영 01 0.jpg

 

 

 

9월 4일 수요일 8월 말 노동절 삼일 연휴 기간에

딸네 가족과 함께 Monterey bay 여행 마치고

집에 돌아온 직후 혼자서 여섯 시간 정도

혼자서 버스 타고 이곳에 일주일 정도 있다 갈려고 네바다 리노에 왔네요

초저녁에 앞마당 벤치에 앉아

순수 자연산인 제멋대로 열린 자두만 한 복숭아,

새가 쪼아서 겉이 전부 흠집인 체리,

너무 많어 작게 열매를 맺어 돌처럼 된 사과들을 따먹으면서

초저녁 너울에 엷게 붉은색으로 물든 뜬구름 아래 멀리 시에라 산맥 자락이 있고

그 앞에 불빛이 반짝이는 겉으로는 좋은 사람들만 모여서 사는

평화롭고 조용한 한가롭게 보이는

미국의 소도시 리노의 아름다운 야경을 물끄러미 내려다보면서

나의 미국 유학 첫해 여름방학에 이곳에 와서 비록 접시를 닦으며 일했지만

그땐 이십대 중반도 안된 나이기에

젊은 열정과 자신감이 넘쳤던 옛날을 회상하면서

오늘 하루도 이렇게 한가하게 보내고 있지요 중간 소식 전합니다

 

안 태영 03 0.jpg

 

 

 

9월 5일 목요일 이른 아침에 운동하러 가다가

고속도로상에서 가면 다시 돌아올 수 없는 하루를 보내고

다른 새로운 하루의 시작을 밝히는

더 크게 보이고 더 강열한 사막의 태양과 더불어

떠오르는 많은 기구들의 장관을 운 좋게 보았네요

그러나 그 속에 타고 있는 사람들은 태양과 함께 힘차게 올라가면서

또 하늘 높이 올라 광활하게 펼쳐진

시에라 산맥의 대자연을 내려 보면서 무슨 생각들을 할까???

 

안태영 02 0.jpg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15682 번개피하기 [7] update 연흥숙 2019.09.15 49
15681 Normandale Lake, Minneapolis, Minnesota [9] updatefile 김승자 2019.09.14 59
15680 덕수궁 나들이 [14] update 김동연 2019.09.14 65
15679 르완다 여행기 - 수도 Kigali (속) [5] update 박일선 2019.09.13 24
15678 故정종여화백의 작품- 덕수궁 현대미술관에서 [12] 김동연 2019.09.12 93
15677 ♡ 동유럽, 발칸(8) [3] file 홍승표 2019.09.12 34
15676 코스모스의 향연 [9] file 이태영 2019.09.12 81
15675 르완다 여행기 - 수도 Kigali [8] updatefile 박일선 2019.09.12 18
15674 LALA -나는 왜 수많은 앱중 Evernote를 소개코자 하는가?(숙제) [6] update 최종봉 2019.09.11 45
» 안부 전합니다. [5] file 안태영 2019.09.11 86
15672 다음 인사회 알림장입니다 - 추석연휴 즐겁게 보내세요. [4] updatefile 김동연 2019.09.11 71
15671 우간다 여행기 - 아름다운 휴양지 Bunyoni 호수 (속) [8] updatefile 박일선 2019.09.11 22
15670 가현산을 강타한 태풍 링링 [5] file 김인 2019.09.10 65
15669 만개한 해바라기 꽃 [6] file 이태영 2019.09.09 89
15668 우간다 여행기 - 아름다운 휴양지 Bunyoni 호수 [4] file 박일선 2019.09.09 34
15667 향기로운 오후에 [1] 심재범 2019.09.08 31
15666 광주 남한산성 아트홀 [3] file 정지우 2019.09.07 49
15665 우간다 여행기 - Murchison Falls 국립공원 사파리 (속) [2] file 박일선 2019.09.06 18
15664 번개모임 알림장입니다 [4] file 김동연 2019.09.05 123
15663 헤세 시 낭송 그리고 그림 [6] file 김동연 2019.09.05 83
15662 우간다 여행기 - Murchison Falls 국립공원 사파리 (속) [4] file 박일선 2019.09.05 20
15661 LALA - 추석 제사상에 올릴 사과는? [4] 최종봉 2019.09.04 64
15660 모처럼의 저녁 산책 [3] file 이태영 2019.09.04 71
15659 우간다 여행기 - Murchison Falls 국립공원 사파리 [2] file 박일선 2019.09.04 22
15658 ♡ 동유럽,발칸(7) [6] file 홍승표 2019.09.03 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