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함께하는 부고인
  
함께하는 부고인
  

"꺼내줘서 고마워요".....

2021.05.26 19:23

엄창섭 조회 수:113

 

"꺼내줘서 고마워요”… 포클레인에
인사한 아기 코끼리

정채빈 인턴 기자

 

 

진흙 구덩이에서 빠져 올라오려고 애쓰는 아기 코끼리 한 마리가 포클레인의 도움을 받아 극적으로 구조되는 모습을 포착한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속 구조된 코끼리는 자신을 구해준 포클레인에 코를 비비며 감사 인사를 해 감동을 자아냈다./ 트위터

진흙 구덩이에서 빠져 올라오려고 애쓰는 아기 코끼리 한 마리가 포클레인의 도움을

받아 극적으로 구조되는 모습을 포착한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속 구조된 코끼리는

자신을 구해준 포클레인에 코를 비비며 감사 인사를 해 감동을 자아냈다./ 트위터

 

진흙 구덩이에서 빠져 올라오려고 애쓰는 아기 코끼리 한 마리가
포클레인(굴삭기)의 도움을 받아 극적으로 구조되는 장면을
담은 영상이 공개됐다. 천신만고 끝에 구덩이에서 빠져나온
코끼리는 자신을 구해준 포클레인에 코를 비비며 감사
인사를 했다.

인디안익스프레스, 힌두스탄 타임스 등 인도 매체에 따르면

지난 19일(현지 시각) 인도 남부 카르나타카주 코다구 싯다푸라
마을의 한 커피농장에서 아기 코끼리 한 마리가 큰 진흙
구덩이에 빠진 채 발견됐다.

마을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현지 산림관리국은 포클레인을
동원해 코끼리 구조작업에 나섰다.

 

 

/트위터

/트위터

 

소셜 미디어에서 공개된 구조 영상을 보면 코끼리는 앞다리로

땅을 짚고 구덩이에서 빠져나오려고 안간힘을 썼다. 하지만 진흙에
뒷다리가 계속 미끄러지며 혼자 힘으로는 구덩이에서 빠져나
오기가 힘들어 보인다.

 

 

/ 트위터

/ 트위터

 

점점 코끼리가 지쳐갈 때 포클레인이 움직이기 시작했다. 포클레인
은 구덩이를 빠져나가려는 코끼리의 엉덩이를 부드럽게 받혀
올려줬다. 코끼리는 마치 도움의 손길인 것을 알고 있는 것
마냥 놀라지 않고 힘을 냈다.

 

 

/ 트위터

/ 트위터

 

마침내 코끼리는 구덩이 탈출에 성공하자 구조대와 구경꾼들은

환호 성을 질렀다. 이후 코끼리는 숲으로 가는 듯 하다가 포클레인
쪽으로 돌아왔다. 코끼리는 마치 감사인사를 하듯 포클레인의
삽에 머리와 코를 대고 비볐다.

 

 

/ 트위터

/ 트위터

 

하지만 인사를 나누는 것도 잠시. 구조대는 코끼리 쪽으로 연기를
피우고 총을 한 발 쐈다. 현지 산림관리국 소속 수다 레먼은
"야생 코끼리가 스트레스를 받아 자칫 사람을 공격할 수 있기
때문에 얼른 숲으로 되돌아갈 수 있도록 이런 조치를 취했다”
고 트위터를 통해 밝혔다.

레먼은 “코끼리는 특별한 상황이 아니라면 인간과 친밀하고,

자신들 이 받은 도움을 인식할 줄 안다”고 했다. 이번 구조에서는
주변에 사람이 적어 코끼리가 공황 상태에 빠지거나 공격적
이지 않았다고 한다.

레먼이 소셜미디어에 공유한 영상은 25일 현재 180만회 이상의
조회 수를 기록하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특별한 감사
인사이다” “이걸 봐서 기쁘다” “아름다운 영상” 등 감동의
댓글을 남겼다.

출처:조선일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17073 통영 연화도와 수국여행 [10] 이은영 2021.07.01 89
17072 7월 첫 번째 인사회 모임 [6] file 이태영 2021.07.01 123
17071 사랑하는 친구들 [10] file 김영은 2021.06.30 247
17070 유타 소식 - Lake Tahoe 호수 여행 [7] file 박일선 2021.06.30 164
17069 빗속의 능소화 [3] file 이태영 2021.06.29 165
17068 동남아 여행기 - 캄보디아 Siem Reap 가는 뱃길 [1] 박일선 2021.06.28 41
17067 한국전쟁 6.25의 노래 [4] 심재범 2021.06.25 71
17066 도심 속 힐링 공간, 용인 칼리오페 [6] file 이태영 2021.06.25 163
17065 동남아 여행기 - 캄보디아 Battambang [2] 박일선 2021.06.25 40
17064 해 질 무렵 한강공원에서 [15] 김동연 2021.06.23 130
17063 동남아 여행기 - 캄보디아 Battambang 가는 길 [2] 박일선 2021.06.23 35
17062 광교호수공원의 주말 장터 [5] file 이태영 2021.06.21 137
17061 김동연동문님의 독서열에 깊은 감명 [1] 민완기 2021.06.20 140
17060 동남아 여행기 - 캄보디아 수도 Phnom Penh [1] 박일선 2021.06.20 67
17059 《파친코 - Min Jin Lee》 소개합니다. [7] file 김동연 2021.06.20 106
17058 유타 소식 - 손녀 축구 게임 [5] file 박일선 2021.06.20 65
17057 동남아 여행기 - 캄보디아 Kampot (속) [2] 박일선 2021.06.18 41
17056 Lucky boy [4] file 김인 2021.06.17 573
17055 스마트폰에 코로나19 예방접종 증명서 받기 [5] file 이태영 2021.06.17 160
17054 샤스타데이지 꽃밭과 두문동재 야생화 숲길 [11] 이은영 2021.06.17 89
17053 동남아 여행기 - 캄보디아 Kampot (속) [1] 박일선 2021.06.16 62
17052 동남아 여행기 - 캄보디아의 첫 도시 Campot [1] file 박일선 2021.06.14 47
17051 산책회 모임 6월 일기 : 현충원을 찾아서 [11] 황영호 2021.06.13 109
17050 산책회 현충원 [7] file 정지우 2021.06.11 785
17049 동남아 여행기 - 베트남 마자막 도시 Ha Tien [2] 박일선 2021.06.11 37